CI 캐다 홈

 

 

 

 

 

캐다 CI 소개디자인방법 소개기존 CI 분석잦은 질문신청

홈심볼기업 아이덴티티브랜드 아이덴티티음양오행게시판연락처사이트 구성

 

 

 

 

 

 

 

 

 
 

 

 

 

 

 

 

 

 

 

 

 


 

 

 

 

 

 

 

 

 

 

 

 


 

우리의 오방색 전통으로 특징적인 것은 색동저고리이다. 이는 무병장수와 안녕을 기원하는 의미를 지녀 아기의 돌, 명절, 혼례 등 특별한 행사때는 색동저고리를 즐겨 입었다.

음양오행사상의 색채체계

우리 나라의 전통색채는 생활 속에서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요소로 사용되었을 뿐만 아니라 음양오행사상을 표현하는 상직적 의미의 표현수단으로서 이용되어 왔다. 음양오행사상의 색채체계는 동서남북 및 중앙의 오방(五方)으로 이루어지며, 이 오방에는 각 방위에 해당하는 정색(正色)이 있고, 각 정색의 사이에는 간색(間色)으로 중간색이 있다. 오방을 상징적으로 나타내는 동물인 동쪽의 청룡(龍), 서쪽의 백호(虎), 남쪽의 주작(雀), 북쪽의 현무(武)도 이러한 색채체계를 담고 있다.

오정색(五正色) 중 동방(木)은 청색(靑), 남방(火)은 적색(赤), 중앙(土)은 황색(黃), 서방(金)은 흰색(白), 북방(水)는 검은색(黑)으로, 모두 양(陽)의 색이다.
음(陰)의 색인 오간색(五間色)의 생성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오행의 상생상극설을 비롯하여 음양오행론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며, 그렇지 않다면 조금은 이해가 어려울지 모른다. 하지만 음양오행에 각기 배속되는 대표적인 색상들을 아래에 예시했으므로 이해에 도움이 되리라 여겨진다.

동방의 간색이 녹색(綠)인 까닭은 토가 목의 극을 두려워하여 자신의 누이를 목의 아내로 보내어 합이 되도록 한 때문인데, 청색에 황색이 들어갔으므로 동방(木)의 간색은 녹색이다.

남방의 간색이 홍색(紅)인 까닭은 금이 화의 극을 두려워하여 자신의 누이를 화의 아내로 보내어 합이 되도록 한 때문인데, 적색에 흰색이 들어갔으므로 남방(火)의 간색은 홍색이다.

중앙의 간색이 검은 황색(驪黃)인 까닭은 수가 토의 극을 두려워하여 자신의 누이를 토의 아내로 보내어 합이 되도록 한 때문인데, 황색에 검은색이 들어갔으므로 중앙(土)의 간색은 검은 황색이다.

서방의 간색이 벽색(碧)인 까닭은 목이 금의 극을 두려워하여 자신의 누이를 금의 아내로 보내어 합이 되도록 한 때문인데, 흰색에 청색이 들어갔으므로 서방(金)의 간색은 벽색이다.

북방의 간색이 자색(紫)인 까닭은 화가 수의 극을 두려워하여 자신의 누이를 수의 아내로 보내어 합이 되도록 한 때문인데, 검은색에 적색이 들어갔으므로 북방(水)의 간색은 자색이다.

이러한 오간색은 오정색에 의해 생성되어지는 중간색으로 음(陰)의 색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오정색을 하늘을 상징하고 남성을 상징하는 색이라 칭한다면 오간색은 땅을 상징하고 여성을 상징하는 색이라 할 수 있다.

우리가 눈을 통하여 외부세계를 지각한다는 것은 모두 빛에 의한 현상이다. 빛이란 무엇인가? 오늘날 물리학자들은 빛은 전자파(電磁波)로서 파동적인 면과 광량자(光量子)라고 하는 입자적인 면을 동시에 가진 존재라고 설명한다. 그런데 색을 설명하는데는 전자파로서 파동적인 빛의 성질이 작용한다. 1666년 뉴턴(I.Newton)은 빛은 파장에 따라 굴절하는 각도가 다르다는 성질을 이용하여 프리즘에 의해 스펙트럼(spectrum, 分光)을 얻었다. 그 결과 파장이 긴부분의 스펙트럼은 붉은색으로 보이고, 파장이 짧은부분에서는 푸른색을 띤다.

물체의 색은 물체의 표면에서 반사하는 빛의 분광분포에 의하여 여러 가지 색으로 보이게 된다. 붉은 꽃은 스펙트럼 중의 붉은 빛을 많이 반사하고 그 밖의 빛은 거의 흡수해 버리기 때문에 붉게 보이게 되고, 나뭇잎은 초록빛을 주로 반사하고 나머지 빛은 거의 흡수해 버리기 때문에 초록색으로 지각되는 것이다.

위와 같은 과학적 사실들을 염두에 둘 때 우리 선조들을 비롯하여 고대 동양인들이 각 색(色)을 각기 다른 음양오행에 배속한 것이 과학적인 증명은 불가능할 지 모르지만 나름대로 일리가 있었다고 여겨진다. 각 색마다 각기 다른 음양오행의 기운이 작용한다고 느꼈던 것이다.

문헌 속에 나타난 색채어, 색명으로는 실질적인 색채를 정확하게 재현하기 힘들다. 사실 색채는 말이나 단어로써 표기할 성질의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오정색에 속하는 색들을 원색이라 규정하는 것이 이치에 맞고, 그 혼색비율을 50:50으로 했을 때 대표적인 오간색이 형성되어진다고 볼 때 각 음양오행에 배속되는 대표적인 오정색과 오간색은 다음과 같다.

구분

五正色(陽)

blue
#0000FF

red
#FF0000

yellow
#FFFF00

white
#FFFFFF

black
#000000

五間色(陰)

green
#008000

#FF8080

olive
#808000

#8080FF

maroon
#800000